top of page
영주시 수도사업소 건립사업 설계공모
​with 건축사사무소 오롯

영주 최초의 정수장, 폐여과지를 활용한 신청사 가흥 정수장은 1966년 영주에 생긴 최초의 정수장이며, 영주시민들의 삶에 중요한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.

정수장은 대지 남쪽에서 시
작돼 북쪽으로 시설들이 증설되며 현대화되어 가는 과정에 있다.
남쪽에 위치한 최초의 완속여과지 네곳이 그 역할을 마치고 신청사의 계획대지가 되었는데, 이 남겨진 구조물을 어떻게 볼 것인가가 계획의 시작점이 되었다.

여과지의 물은 비워지고 남아있는 구조물과 물얼룩의 흔적들은 지나온 오랜 시간과 가치를 대변하고 있었다.
신청사가 들어서고 나서 근무하게 될 직원들, 찾아올 영주시민들에게 도시의 첫 생명수를 공급하던 여과지의 모습과 흔적을 경험하게 하고 싶었다.

이는 그 가치가 도시가 존재하는 한 한시적이지 않고, 영원한 것이라는 의미를 공유하고 싶기 때문이다.

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

Location : Yeongju, Gyeongsangbuk-do
Program : neighbourhood living facilities
Area : 2,145.74㎡

2023.04
조감도_3.jpg
투시도_3.jpg
투시도_5.jpg
투시도_8.jpg
투시도_10.jpg
투시도.jpg
bottom of page